감히 제까짓 게, 넌 나에게 모욕감을 줬어… 아주 여러 번
0
17 조회 ㆍ 4달 전 업로드

한 대표(김선빈)에게 앞으로의 계획을 묻는 풍숙사장(소희정)
복자(김선아)의 모든 돈을 뺏겠다는 한 대표
"처음 봤을 때부터 싫었어요, 나에게 모욕감을 줬어요-"
아진(김희선)을 '스타일링 매니저'로 고용 제안하는 복자